공간을 넘어 ‘시간’까지 담은 세계적 지도, 이겁니다

25권이 넘는 지리역사서(22개 언어로 번역)를 펴낸 펠리페(Felipe Fernandez-Armesto)의 저서 <1492>(2009)는 당시 아시아에서 나온 가장 뛰어난 지도가 ‘강리도’라고 전제하고 그 의미를 세계사적 맥락에서 짚는다. 내용 일부를 전하자면 이렇다.”<강리도>는 거대하고 상세한 한국으로부터 허술하지만 약 100…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