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망 직전, 일제를 향한 마지막 항거가 일어난 곳

흔히 근대화를 ‘봉건 체제가 해체되어 사회가 자본주의로 이행해 가는 역사적 전개 과정이자 지향’이라 규정한다. 이는 해체된 수직적 계급구조가 수평화된 계급구조로 대체되었다는 다른 의미이기도 하다.봉건 체제는 다중이 한자리에 모이는 행위를 허가나 관습, 전통이 아닌 이상 반란을 획책하는 것으로 간주하였다. 따…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