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의 ‘응용력’ 보여주는 에어비앤비체

해외 숙소 예약 사이트에 나쁜 평을 남기면 삭제될 수 있기 때문에, 삭제를 피하면서 한국인들에게만 실질적인 정보를 전달해주기 위해 한글을 읽기 어렵게 하는 방법이 자연스럽게 생겨났다. 별점은 만점을 주고 숙소에 대한 칭찬을 빈말로 간단히 적은 뒤, 그 아래에 본격적으로 진심을 담은 평가를 쓴다. 이 평가를 인공…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