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진건 소설 <빈처> 발표 100주년 기념 문학강연회 대구에서 열어

‘빙허’ 현진건의 소설 <빈처>와 <술 권하는 사회> 발표 100주년을 기념하는 문학강연회가 지난 2일 오후 대구 수성구립 용학도서관에서 열렸다. ‘대구가 낳은 독립운동가 현진건’을 제목으로 강연한 정만진 소설가는 “현진건은 사회소설로 분류하면 적합할 민족문학 창작자임에도 불구하고 자전적 작품을 주로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