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녘 조선화를 봐야 ‘봄이 온다’는 생각이 든다”

‘봄은 온다.’ 경남 창원 성산아트홀에서 열린 제목이다.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경남본부(상임공동대표 황철하)가 경상남도, 경남도교육청, 창원시, 경남(창원)민족미술협회 등 후원으로 지난 9월 28일부터 10월 4일까지 열리는 전시회다. 이번 특별전은 9·19평양… 기사 더보기

한국 근대 낭만주의 문예동인지, 메타버스를 말하다

한국 근대 낭만주의 문학 운동을 선도했던 문예동인지 (1922)를 현대적으로 계승한 계간 의 2021년 가을호가 출간됐다. 노작홍사용문학관(관장 손택수)이 발행하는 계간 는 1기 기획위원회 뒤를 이어 김대현, 안현미, 희정으로 구성된 2기 기획위원회 체제로 운영된다. 가… 기사 더보기

“청소년 일본군 ‘위안부’ 시화작품 공모전” 한 달간 연장

일본군’위안부’할머니와함께하는 통영거제시민모임(대표 송도자)은 “제3회 전국청소년 일본군 ‘위안부’ 시화작품 공모전”을 10월 31일까지 연장한다. 이번 공모전은 김학순 할머니 일본군’위안부’피해 최초 공개증언 30주년을 맞아 “외침 30년. 청소년, 김학순을 잇다”는 제목으로 마련되었다. 전국 청소년 시화공모전은 20… 기사 더보기

국보 제35호 ‘화엄사 사사자삼층석탑’ 보수복원 완료

대한불교조계종 제19교구본사 화엄사(주지 덕문 스님)가 29일 경내에서 탑전에서 ‘화엄사 사사자삼층석탑 보수복원 회향식(이하 회향식)’을 봉행했다.이날 행사는 코로나19 방역 및 확산방지를 위해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50명 미만의 인원이 참석한 가운데 봉행됐다. 행사에는 화엄사 조실 명선 스님을 비롯해 회주 종열, … 기사 더보기

공식적으로 세계 무대에 최초로 등장한 한글

이전 기사 : 조선 사절단의 첫 뉴욕 방문, 센세이션을 일으키다한국인 여러분, 안녕하세요. 나 조지 포크가 미국에서 조선사절단과 동행하면서 가장 잊지 못할 이벤트는 ‘국서 제정식’이었지요. 여기에서 ‘국서’라 함은 고종 임금의 친서로서 미국 대통령에게 보낸 서한과 사신에 대한 신임장을 가리킵니다. 그러니까 두 통… 기사 더보기

문화벨트에 김천박물관 입지… 연계성이 경쟁력

박물관은 지역 정체성과 시민의 삶을 담아내는 문화플랫폼으로서 문화도시 용인의 출발점이자 중심이라 할 수 있다. 용인은 그간 난개발의 대명사처럼 불리는 도시다. 그런 만큼 개발과정에서 과거역사를 살필 수 있는 선조의 유산과 유물들이 많이 발굴됐다. 하지만 귀한 유물과 유산은 제대로 된 시립박물관이 없어 중앙… 기사 더보기

논산에서 열린 ‘전국 동요제’…전국 150여 명 참가 성황

서울, 경기, 대구, 대전, 세종, 경남, 충남, 전북…’제8회 논산 함께해유 전국 동요제’에는 전국에서 150여 명이 참가해 성황을 이뤘다. 지난 8월 9일 부터 지난 달 10일까지 동영상으로 예심을 접수했고 이중 14팀이 본선에 올랐다. 지난 25일 오후 3시 논산문화원 다목적홀에서 개최한 본선에 이어 30일 오전 10시 심사 … 기사 더보기